'큐브어항'에 해당되는 글 4건

Louis Tsai 30 큐브어항 3

물생활
이제 어항이 업그레이드 되었습니다.

크리스마스를 맞이해서 튠즈 6025 나노스트림 수류모터를 하나 달았더군요.
해서 3500 리터로, 시간당 물 100 회전이 될 걸로 예상합니다.




 사용할 배관들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125sec | f4 | 0EV | 40mm | ISO-800 | 2006:12:22 13:43:32



외부 두루소(소음 방지 목적으로 배관을 h 형태의 배치 형태?)와 리턴 쪽 배관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80sec | f4 | 0EV | 35mm | ISO-800 | 2006:12:22 13:48:12




6025 가 설치된 모습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60sec | f8 | 0EV | 85mm | ISO-400 | 2007:01:03 21:10:56



red acans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80sec | f7.1 | 0EV | 180mm | ISO-200 | 2007:01:03 21:17:58



블레니 추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60sec | f5.6 | 0EV | 180mm | ISO-200 | 2007:01:03 21:19:06




아래 섬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8 | 0EV | 37mm | ISO-400 | 2007:01:03 21:46:20



아이스프로브가 섬프 측면에 장착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8 | 0EV | 52mm | ISO-400 | 2007:01:03 21:46:56




외부 두루소에 공기 조절기를 달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8 | 0EV | 28mm | ISO-400 | 2007:01:03 21:50:28




좀더 확대한 외부 두루소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8 | 0EV | 50mm | ISO-400 | 2007:01:03 21:53:52




윗면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9 | 0EV | 28mm | ISO-400 | 2007:01:03 21:56:00






다시 윗면 사진 - 실제로는 이런 물높이는 되진 않는다. 보이기 위해 물높이를 조절.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8 | 0EV | 28mm | ISO-400 | 2007:01:03 21:58:24




리턴 파이프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8 | 0EV | 80mm | ISO-400 | 2007:01:03 21:58:46




왼쪽 사진( 역시 팬이 등기구 발 옆이 맞네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5.6 | 0EV | 80mm | ISO-400 | 2007:01:03 22:01:56




정면사진(앞면이 곡면인.. 어항.. 대충 해석을 맞게 했습니다. 흐흐)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5.6 | 0EV | 80mm | ISO-400 | 2007:01:03 22:02:40




오른편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5.6 | 0EV | 80mm | ISO-400 | 2007:01:03 22:03:14




실제 어항의 위치입니다. 역시 어항은 손닿는 곳에 두어야 만지기가 편합니다. 단지 해수이다 보니 소금물 튀는 부분은 싱경을 써야 겠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5.6 | 0EV | 38mm | ISO-400 | 2007:01:03 22:07:48




이외에.. 열심히 아크로를 사다가 넣고 있네요. 역시 모양새만 작다뿐이지 금액은 만만치 않아 보입니다.

2007년 2월까지 계속 글이 올라오고 마쳤습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Louis Tsai 30 큐브어항 2

물생활
* 만다린 먹이붙임에 대한 문의에 대한 답변입니다.

"The little guy was eating frozen brine when he was at the shop. However, after I got him, I still had to put the brine on the rocks since he refuse to eat from the water column. Over time, he learned that food comes from the baster and from that point on I was able to train him to eat from the water column. This took about 2 month though! When he was coinhabiting the tank with a seahorse, he was weaned onto frozen mysis, and I think it was a matter of "monkey see, monkey do" and they would fight over mysis."

무지막지하게 의역하자면,

1. 만다린이 수족관에서 냉동 슈림프를 먹는 걸 보고 샀다.
2. 그러나 내가 사고 나니 계속 먹이를 거부했다.
3. 만다린이 먹이 먹는 걸 거절한 이후에도 꾸준히 슈림프를 락(걸이식 여과기에서 물떨어지는 장소의 락)쪽으로 줬다. 
4. 시간이 흐르고, 만다린은 먹이가 물기둥(걸이식 여과기에서 물 떨어지는 장소)으로 온다는 걸 알았고, 나는 만다린에게 물기둥에서 먹이 먹이는 걸 가르칠 수 있었다.
5. 먹이 적응시키는데 대략 2 달이나 걸렸다.
6. (주관적인 의역임)수족관에서 해마와 있을때는 해마와 경쟁하면서 만다린은 냉동 미시스(새우류의 유생단계의 하나)를 뗄 수 있었다(해마에게 배우기도하고 경쟁을 하면서 먹이를 먹게 되었지만 집으로 만다린을 데려오고 나서는 환경이 바뀌면서 먹이를 안먹은걸로 생각됩니다).
7. 내 생각에는 "본대로 배운다"(잘 가르쳐야 한다)는 사실이다. 

냉동 슈림프 줬다가 나중에 씨몽키를 먹이로 줬다는 이야기로 보이는데.. 좀 아리송하네요. 하여간 씨몽키를 만다린의 먹이로 사용할 수 있다는 아이디어는 좋아보입니다.


그외 당부하는 말로,

"인내와 날카로운 관찰이 꼭 필요하다.  여기 시드니에서 많은 만다린이 냉동 먹이를 먹는걸 봤다. 왜 안되는가?"

란 말로 꾸준히 노가다 뛰면 안 될일 없다는 군인정신에 입각한 의견도 있습니다.
사진만 해도 수많은 시간의 삽질로 생각됩니다. 사진 클롭(사진 짜르기)만 해도 만만치 않아 보입니다. 노가다에 박수를..~~



* 참고로 사진에 대한 답변,
1. 캐논 EOS 10D, 캐논 180 F3.5 마크로 렌즈를 사용했다.
2. 슈퍼 마크로 부분은 MP-E65렌즈를 사용하기도 했지만, 대부분은 70-200 2.8 IS 렌즈를 사용했다.
3. 항상 삼각대를 사용한다.


* 스키머에 대한 반론에 대한 답변,
1. 나는 스키머를 이용하지 않지만, 매주 거의 50% 환수를 한다.
2. 확실히 이 취미는 성공적인 다양한 방법(주-일종의 정석이라 불리는 방법, 스키머는 꼭 필요하다는 의견도 포함)이 있지만 아직 이론적인 뒷받침은 없다.
(한마디로 물생활은 정답이 없다. 외국이고 한국이고 다 사는건 생각하는 건 똑같나 봅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Louis Tsai 30 큐브어항 1

물생활

인터넷에서 뒤진 작은 어항 하나를 소개합니다.

이름 : Louis Tsai
지역 : 호주, 시드니
직업 : 의학 연구
취미 : 접사 촬영, 산호 키우기

제목 : 큐빅 어드밴처
크기 : 300-300-350mm
기간
: 2006년 11월(9 개월된 어항)
생물 : 만다린(숫컷) 한마리 외 산호들
조명

: 아쿠아메딕 오션라이트 펜던트 150W 20k(하루 12시간, 밤시간대는 문라이트 사용)
여과
: 걸이식 여과기(AC70), 4kg의 라이브락,
아쿠아클리어 70필터, 여과기 내 산호사와 라이브락 조각으로 바닥재 사용
기타
: 일주일에 30%씩 물갈이, 먹이 하루에 한번,
히터 100w, 온도 센서를 통해 팬구동,
아쿠라클리어 50 파워헤드(걸이식과 조합으로 시간당 2000리터 회전)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sec | f13 | 0EV | 85mm | ISO-400 | 2006:11:18 21:42:10

어항 크기는 300-300-350mm 입니다.  와우~

저 크기에 저렇게 넣고 꾸밀려면 엄청난 노력(금전적으로나 육체적으로도)이 필요합니다. 

어쩌면 저렇게 꾸미기 위해서 다른 해수 어항의 도움이 있었을지도 모릅니다.

한마디로 저렇게 하기에 쉽지만은 않다는거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5sec | f8 | 0EV | 90mm | ISO-200 | 2006:11:15 23:27:36
문나이트 등기구 사용시입니다.


아쿠아리움 프로필을 원문대로 번역하자면,

"이 어항은 전면 가장자리가 둥근 형태의 유리 어항입니다(역자 주: 전면과 양측면이 하나의 유리로 된 'ㄷ'자형 어항으로 생각됩니다). 형태는 30 x 30 x 35cm (LxWxH) 이며, 몇몇 사람들이 이 어항을 보고 "발바닥하나 큐브-One Foot Cube"로 부르기도 합니다. 이 어항은 내 컴퓨터 책상 한쪽에 2006년 2월에 셋업되었습니다.  나노 리프 포럼의 다른 사람의 어항을 보고 공부하고 고민한지 2달이 지나서야 설치하게 되었습니다. ..."

의역이 좀 심하긴 해도 대충 뜻은 저렇게 생각됩니다.
(사진 찍는걸 좋아하고 특히나 접사사진 찍는 취미로 인해 직접 만들어봤다. 주저리주저리... 라는 내용이 더 있지요..)




어항 상단부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sec | f13 | 0EV | 145mm | ISO-400 | 2006:11:18 21:43:04

다음은 어항 하단부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5sec | f13 | 0EV | 145mm | ISO-400 | 2006:11:18 21:44:08



측면여과기 AC70입니다. 국내에 비슷하나 형태의 측면여과기를 봤습니다. 이름은 잘 기억이 나질 않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80sec | f4.5 | 0EV | 28mm | ISO-400 | 2006:01:19 12:55:22

기존 아리스 대짜 여과기에 비해 물이 통 아래방향으로 잘 내려가게 만들어진게 장점으로 보입니다. 소음은 조용한 곳에서 들어보질 않아서 잘 모르겠습니다만 그리 큰 소음은 없는듯 합니다. 입수구와 연결 관이 투명한 플라스틱 재질이어서 거품이나 물흐름이 잘 보이는게 특징입니다.



80밀리 팬으로 장착되었습니다. 찍찍이를 사용해서 탈부착이 가능합니다. 위치가 추측컨데 등기구 옆쪽면으로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8 | 0EV | 62mm | ISO-400 | 2006:02:08 21:55:53
걸이식 등기구 받침대에 장착하여 탈부착을 한다는 아이디어를 얻었습니다. 수면방향으로 팬이 향하게 팬 아래면에 돌출물을 만들어 넣으면 더 좋을 듯 하네요.



이 사진에서 한참을 생각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3/10sec | f8 | 0EV | 78mm | ISO-400 | 2006:02:18 22:20:38
IceProbe 와 Coolworks 란 단어가 해석이 되지 않았는데 결국 사진을 180도 돌리고 확대해서 보니 고유명사이더군요. 제품의 이름이 CoolWORKS 이고, 모델명이 IceProbe 입니다. 홈페이지 주소로 가봤더니 연결이 되지 않아 자세한 사항은 확인이 안됩니다. 

다만 12V DC를 사용해서 팬을 구동하고, 열전달이 잘되는 물질을 원통형에 넣어 팬으로 냉각하거나, 아니면 원통자체가 열전달이 잘되는 재질이거나, 둘다 사용한 방식으로 추측이 됩니다. 

예전에 컴퓨터 cpu 냉각을 위한 워터자켓(밀폐된 네모난 금속도시락에 구멍이 두개 뚫힌 형태, 열전달을 위해 물이나 열전달 물질로 채워짐) 이 얼핏 떠오르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항 변천사 사진입니다. 처음 설치때부터 쭉 보여줍니다.



추가 산호 사진들입니다. 사진을 클릭하면 커집니다.

동일 사이즈의 어항을 하나 가지고 있는데 지금 껄 엎고, 다시 해보고 싶은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만 끝까지 다 보고 나면 꼭 그런 생각만 드는건 아닙니다.

수많은 시간과 돈과 열정이 없으면 어려울듯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13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06:07 23:28:18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5 | 0EV | 65mm | ISO-400 | 2006:07:15 13:08:39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15sec | f11 | 0EV | 180mm | ISO-400 | 2006:10:14 22:18:28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5sec | f9 | 0EV | 180mm | ISO-200 | 2006:10:21 20:51:48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30sec | f9 | 0EV | 180mm | ISO-200 | 2006:10:21 20:55:02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sec | f20 | 0EV | 180mm | ISO-200 | 2006:10:21 20:59:08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5sec | f20 | 0EV | 180mm | ISO-200 | 2006:10:21 21:05:10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10sec | f11 | 0EV | 180mm | ISO-200 | 2006:10:21 21:15:26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5.6 | 0EV | 180mm | ISO-400 | 2006:11:06 23:47:06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5.6 | 0EV | 180mm | ISO-400 | 2006:11:06 23:53:32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60sec | f5.6 | 0EV | 180mm | ISO-400 | 2006:11:07 21:30:04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60sec | f5.6 | 0EV | 180mm | ISO-400 | 2006:11:07 21:30:32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50sec | f6.3 | 0EV | 180mm | ISO-400 | 2006:11:08 11:45:16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10sec | f14 | 0EV | 180mm | ISO-400 | 2006:11:08 11:48:44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60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11:10 11:18:52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60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11:10 11:19:32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100sec | f6.3 | 0EV | 180mm | ISO-400 | 2006:11:10 11:22:38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160sec | f6.3 | 0EV | 180mm | ISO-400 | 2006:11:10 11:22:54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15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11:11 20:21:34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5 | 0EV | 180mm | ISO-400 | 2006:11:16 17:55:38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5sec | f8 | 0EV | 180mm | ISO-100 | 2006:11:16 18:06:44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15sec | f9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46:52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sec | f9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48:00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50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50:36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50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51:14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15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51:48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30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52:54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30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53:24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40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54:34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40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55:08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50sec | f5.6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59:04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80sec | f5.6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59:58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80sec | f5.6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2:00:52



어항에 사는 유일한 물고기, 만다린입니다.
먹이붙임(해수어중엔 먹이를 안먹어 굶어 죽는 어종이 꽤 됩니다. 자연상태의 먹이가 아닌 냉동된 먹이 또는 말린 먹이는 아예 거들떠 보지 않는 녀석중에 하나입니다.)에 성공한 녀석이라고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50sec | f5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48:24


그외 무척추 동물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30sec | f4.5 | 0EV | 65mm | ISO-1600 | 2006:08:01 17:59:50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320sec | f6.3 | 0EV | 80mm | ISO-400 | 2006:10:21 21:19:46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60sec | f5.6 | 0EV | 180mm | ISO-400 | 2006:11:07 21:34:56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200sec | f8 | 0EV | 180mm | ISO-400 | 2006:11:08 11:41:58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10D | Manual | Partial | 1/50sec | f4.5 | 0EV | 180mm | ISO-400 | 2006:11:18 21:36:38


취미가 사진찍는 것과 산호 찍는 걸 아주 잘 혼합한 경우네요.
1자 짜리 어항을 저렇게 꾸밀려면 보통 노력으로는 힘들겁니다.

정말 입이 딱~ 벌어지는 어항이네요. 참 대단한 아저씨였습니다.

Favicon of http://aquaminx.tistory.com BlogIcon 앙꼬마 2008.11.26 09:08 신고 URL EDIT REPLY
걸이식 여과기는 하겐아쿠아클리어300이랑 비슷하네요

제가 알고있는 비슷한 분의 블로그를 소개해드릴께요 ^^
30큐브 및 나노큐브를 주로 하시는 리퍼이신데 꽤 상당한 내공의 보유자이십니다.
http://blog.naver.com/25akida/130027262703
http://blog.naver.com/25akida/130031443301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e-400, 50.4] 30 어항 측면

물생활

최근엔 맨날 어항 아니면 물고기 사진만 찍네요.. -_-;

일주일 동안 정말 무식하게 일만 했네요..
어제는 연속 26시간 동안 일했습니다.
오늘부터는 조금 여유가 있어서 농땡이 쳐 볼 생각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래봐야.. 3월말까지 작업 마쳐야 하긴 하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 생각입니다만 칼자이스 렌즈와 올림푸스와 궁합이 잘 맞아 보입니다.
(정말 제 눈에는 그렇게 보입니다.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두번째 사진은 바로 전 주말에 밤샘작업 하고 머리 식힐겸 동네수족관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원본 사이즈 조정하고 커브 조금 조정했습니다.

PBC 파이프는 비단어항 수조 위에 공기 흡입구 입니다.

갑자기 포토웍스나 포토스케이프 말고 포토샵을 실행해 봤습니다.
조금 만져보니 포토샵 작업하는 걸 좀더 배워야 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당체 뭐가뭔지 알수가 없네요..


밤에 찍는게 주다 보니 강력한 올림푸스 번들렌즈 파워를 제대로 이끌어 내질 못하네요.
지금은 단렌즈(칼자이스 50.4) 하나가 달랑입니다.





좋은 밤되세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티스토리 툴바